코이카츠! - 코이카츠로 즐기는 단간론파

2021. 3. 12. 23:04게임

반응형
SMALL

<단간론파>를 좋아하기에 <코이카츠!>를 배워 단간론파 캐릭터를 즐긴다!는 아주 이상한 발상으로 배우기 시작한 <코이카츠!>입니다.

일주일 전부터 갑자기 <단간론파>를 떠올리더니 다시금 캐릭터들에 빠져 단간론파 마이너 갤러리에 올라온 팬픽도 보고, 자체 컨텐츠나 팬아트도 보는 등, 관심을 다시 가지게 됩니다.

모든 캐릭터 프리셋은 デムコ의 작품입니다.


여러 시리즈가 나왔지만, 역시 제일 마음에 드는 건 무인판 여캐들. 셀레스티아 루덴베르크, 아사히나 아오이, 마이조노 사야카, 키리기리 쿄코, 이쿠사바 무쿠로, 에노시마 준코 같이 캐릭터 비주얼이 예쁜 캐릭터들을 우선적으로 좋아했는데, 확실히 다시 봐도 비주얼이 예쁘게 나온 캐릭터들이 많군요.

근래에 들어서 제일 꼴리는(…) 에노시마 준코. 2010년대에는 마이조노 사야카나 키리기리 쿄코가 제일 좋았는데, 다시 보니까 역시 에노시마 준코가 그립다고 해아할까요…

프리셋 제작자 デムコ가 제작한 캐주얼룩 에노시마 준코.

거품 논란이 있지만 확실히 퀸노시마 갓코 인증.


이상하게 저는 망한 콘텐츠를 잡는데 있어서 선수가 아닐까 생각을 해봅니다. 나름 2010년대 인기작이었던 <단간론파 시리즈>는 애니메이션 <단간론파 3>을 통해서 화려하게 내리막을 걸었고, 스타워즈는 잘 살다가 ㄹㅈ… 직접 하진 않던 것도 많았지만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게임들에 관심이 많았으나……

그래도 캐릭터 만큼은 죽어도 못 잊어! 하면서 게임 <코이카츠!>로 단간론파 캐릭터들을 일부 만져봅니다. 야한 것이 목적이라기 보단, 부차적인 스튜디오로 캐릭터들을 보고 싶은 것이 주목적.

반응형
LIST
  • 프로필사진
    BlogIcon 전탑송2021.03.13 02:30 신고

    단간3의 폭망 이래에 오랜만에 단간론파 캐릭터를 보네요. 하긴 정신나간 폭망와중에도 캐릭터는 볼 만했죠. 코이카츠..인점만 빼면 오랜만에 봐서 좀 기쁩니다.


    그러네요.. 단간론파,스타워즈에 개인적으로 마도카 마기카, 포켓몬 등등 제가 좋아하던 상당수의 작품은 떡락을 면치 못한다는점은 로즈님과 비슷하네요..ㅜ

    • 프로필사진
      BlogIcon 로즈 나이트메어2021.03.13 03:02 신고

      애니메이션을 먼저 접했던 걸로 기억하는데, 나름 인상적이었고 캐릭터들의 개성과 디자인이 만족스러워서 오랫동안 좋아했던 작품이지요. 소싯적엔 마이조노 사야카를 4년 넘게 최애로 좋아했던 기억이 날 정도로 인상 깊었습니다. ㅎㅎ

      사실 저도, MMD면 아무렇지 않게 이야기할 수 있겠지만, 아무래도 MMD 연계도 할 수 있고, 스튜디오를 통해 재현할 수 있는 신과 캐릭터는 <코이카츠!>가 좀 더 낫다고 판단해 코이카츠로 가지고 노는 중입니다. 3D 툴처럼 쓰고 있긴 하지만, 근본이 야겜이라 하하;;;

      세월이 들어도 팬서비스가 여전한 <백 투 더 퓨처> 같은 거 말고는 장수 컨텐츠의 떡락화는 당연한 걸지도 모릅니다… 마마마도 언젠가 볼 생각이었는데 완결이 통 안 나고 있고…

  • 프로필사진

    매번 느끼는거지만
    확실한 느낌이 있어요
    알고서 느끼고서
    자신만의 핵심이랄까
    고것이 항상 자리잡는 느낌입니다
    ㅎㅎ
    주말 잘 보내셔용^^

    • 프로필사진
      BlogIcon 로즈 나이트메어2021.03.13 22:48 신고

      하기 힘든 일일터라, 그렇게 느끼지 않았는데, 그렇게 생각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꼼이의 하루하루님도 좋은 주말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ㅇㅇ2021.12.12 02:01

    프리셋 공유가능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