잭 스나이더의 저스티스 리그 - 다크사이드 원화 외

2021. 4. 9. 01:06DC 코믹스/영화

반응형
SMALL

DC 확장 유니버스의 비공식 영화 <잭 스나이더의 저스티스 리그>에 출연한 다크사이드를 비롯한 아포콜립스 출신 캐릭터 디자인들이 새롭게 공개됐습니다. 최종 보스 격 캐릭터인 다크사이드는 물론 스테픈울프, 데사드 등의 원화입니다.

 

Jerad Marantz

Jerad S Marantz has been working in the Film, Game and Television industries for over fifteen years. Marantz started his career at an early age interning for Special FX houses. Trying a little of everything enabled him to narrow his focus to character / cr

www.artstation.com

담당 원화가는 제러드 매런츠 Jerad Marantz가 담당했습니다. 캐릭터 디자인 보단 흔히 말하는 괴물, 크리처 디자인을 전문적으로 하는 분입니다. 참여작으로는 영화 <그린 랜턴: 반지의 선택>(…), <혹성탈출: 반격의 서막>,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2>, <엑스맨: 아포칼립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배트맨 대 슈퍼맨: 저스티스의 시작>,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샤잠!>, <데드풀 2>, <어벤져스: 엔드게임>,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등에 참여했으며 게임 <기어 오브 워 4> 등에도 참여했습니다.

주 작업이 크리처 디자인이라 MCU의 외계인 캐릭터들도 많이 디자인하셨는데, 타노스, 블랙 오더의 초안, 아웃라이더, 몰튼맨, 하이드로맨, 사카르인 등을 그리셨습니다. 크리처 외에도 배트맨과 사이보그, 플래시의 복장 디자인을 그리시 기도.


유사스

다크사이드의 원화입니다. 이 캐릭터를 작업하게 되어 얼마나 기뻤는지 표현할 수 없습니다. DC 유니버스의 모든 악당 중에서 다크사이드의 비중이 가장 큽니다. 만화에서 풍부한 역사를 가지고 있으며 DC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악당 중 한 명입니다. 잭 스나이더 감독의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의상 디자이너 마이클 윌킨슨 Michael Wilkinson과 함께 일하게 된 것은 절대적인 영광이었습니다. 이것은 내 경력에서 최고의 직업 중 하나였습니다.

고대 전쟁 당시 나온 젊은 유사스의 모습. 초기에는 갑옷을 착용시킬 생각이었던 것 같습니다.

다크사이드

아포콜립스 군주로서 완성된 다크사이드 디자인. 코멘트는 위와 같아서 생략.

데사드

저스티스 리그의 상징적인 캐릭터를 작업하게 된 것은 정말 큰 영광이었습니다. 저는 항상 만화와 애니메이션 세계에서 데사드를 사랑했습니다. 그를 영화로 데려 올 수 있는 기회는 정말 흥미로웠습니다. 캐릭터에 대해 여러 번 패스했습니다. 원래 나는 그가 훨씬 더 변형되고 무서운 버전을 만들었습니다. 나는 의상 디자이너 마이클 윌킨슨 Michael Wilkinson과 함께 일하는 놀라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예고편 등장부터 콜버스 글레이브와 닮았다는 의견이 많았던 데사드.

초안이긴 하지만, 원화가가 콜버스의 초기 디자인을 그린 걸 생각하면 당연한 일일까?

스테픈울프

이 캐릭터를 위해 많은 옵션을 적용할 수 있는 기회가 있었습니다. 과거에 나는 스테판울프에게 얼마나 많은 표정을 얻을 수 있는지 보려고 더 인간적인 얼굴을 찾고 있었다. 내 첫 번째 패스는 매우 외계인스러운 모습이었고 여전히 그들이 함께 갔다는 것에 정말 감동했습니다. 나는 디자인 위험을 감수하는 쇼에 있을 때를 좋아합니다.

아포콜립스 사제

의상 디자이너 마이클 윌킨슨 Michael Wilkinson을 통해 정의된 저스티스 리그의 아포콜립스 사제 의상 콘셉트. 영화에서 이 사람들을 간략히 볼 수 있으며 플래시백 시퀀스에서 그들을 엿볼 수 있어서 기뻤습니다.

파라데몬

놀라운 팀과 함께 이 영화에서 놀라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이것은 파라데몬의 초기 패스입니다.

스테픈울프와 사이보그에서 볼 수 있었던 것과 동일한 갑옷과 기술을 사용하는 파라데몬에 대한 패스가 필요합니다. 재미있는 아이디어였지만 성공하지 못했습니다.


누가 그렸는지 공개되지 않은 그래니 굿니스

잭 스나이더가 스토리 짜는 건 여전히 문제가 있긴 하지만, 그 예술적 감각이 엄청 뛰어나다는 감탄을 합니다. 통과되지 못한 파라데몬 디자인도 존재하지만, 상당히 인상적인 부분입니다.

뉴 가즈가 말 그대로 새로운 신들임에도 기존 <저스티스 리그> 만화와 <뉴 가즈> 만화에서 묘사되던 인간형 모습 보다 외계인임을 강조한 디자인이 인상 깊습니다. 유일하게 만화처럼 인간형으로 나온 캐릭터는 그래니 굿니스인데 이쪽은 체형이 달라진 케이스였지요.

반응형
LIST
  • 프로필사진
    BlogIcon 전탑송2021.04.09 13:34 신고

    제러드 매런츠의 인외캐 디자인은 독창적이고 멋진 것 같습니다. 카리스마와 인간과 전혀 다른 일면을 잘 살린 느낌이네요. 다크사이드는 특히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로즈 나이트메어2021.04.09 18:32 신고

      원화들 중에서 유독 관심을 가지는 것이 인외 캐릭터 디자인이라 무척이나 흥미롭게 봅니다. 말씀처럼 다크사이드 디자인이 인간과 다른 면과 카리스마가 드러난 디자인이지요.

  • 프로필사진
    카이저2021.04.09 14:01

    뭐 원래 코믹스에서도 뉴 가즈 자체는 진찌 신보단 오히려 MCU 아스가르드인들 같은 좀 쌔고 발달한 외계인들에 가까운 편이긴 하니까요. 다크사이드 자체도 실질적인 '신'에 가까운 능력을 보여준것도 파크부터긴 하니까 저렇게 표현된것도 멋지다고 생각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로즈 나이트메어2021.04.09 18:33 신고

      뉴 가즈 쪽을 제대로 접하지 못 했는데 그런 면이 있는 종족이군요? 확실히 그런 면을 강조하려면 이런 방식의 디자인이 사용되는 것도 이상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카이저2021.04.09 23:19

      물론 아스가르드인들 처럼 '신이 아니다'라고 밝히거나 한건 없습니다만, 그래도 절대 신들과는 좀 거리가 있는 편이죠.

  • 프로필사진
    BlogIcon 레디머스2021.04.10 22:22 신고

    고대 지구를 침공하는 역할을 스테픈 울프에서 다크사이드가 가져감으로써 묘하게 카리스마랑 체면 구겼다는 느낌인데 다크사이드는 디자인은 예술이지만 좀 아쉽게 다가옵니다. 유사스였을 시절에는 천방지축 날뛰는 악의 군주였다면 본편에선 최강자지만 여유가 넘치게 원작처럼 뒷짐을 지고 저스티스 리그 멤버들과 대면했던 바램이 있었는데 말이죠. 타노스가 2차례 저지당해도 여유로운 모습을 보인 것과 반대로 이쪽은 여러모로 아쉽게 다가옵니다.

    다크사이드의 심복들인 스테픈 울프, 데사드, 그래니 굿니스 모두 영화화되면서 각각 원작의 모습을 최대한 살리면서 리파인된 모습이라 만족스럽게 다가옵니다. 패러 데몬들의 경우도 크리처에 가까운 모습이었던 본편과는 달리 진짜 지옥에 있을 법한 악마들의 괴기스러운 모습이라 더 눈에 띄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로즈 나이트메어2021.04.11 20:26 신고

      그만큼 고대신들이 강력했다는 걸 보여주는 장치로 생각할 수 있지만, 스테픈울프가 슈퍼맨에게도 맞설 만큼 강하면 모르겠는데 원더우먼 때문에 파워 밸런스가 오락가락하는 부분입니다. 다크사이드가 지구를 까먹었다는 뒷 이야기와 더불어, 다크사이드의 포스를 깎아 먹게 만드는 부분이지요.

      패러데몬들이 총을 쏘는 병사 모습 보다 애니메이션 <할리 퀸>에서 그려진 것처럼 탱크도 들어 올리는 괴물로 그려졌으면 어땠을까 생각도 해봅니다. 확실히 저 원화 디자인이 인상적이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Gloomyink2021.04.17 21:44 신고

    어쩐지 낯선 저리에서 익숙한 블랙오더의 향이 느껴지더라니 원화가가 같았을 줄이야ㅋㅋㅋ 이 사람 그림은 뭔가 금속 재질의 쐐기가 여기저기 들어간 느낌이 인상적이었는데 이번 저리 원화에서는 그걸 폭주시킨 느낌이라 조금 알아보기 힘들었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로즈 나이트메어2021.04.17 21:49 신고

      확실히 이번 저리 원화에선 금속 쐐기들 여기저기 붙어 있는 디자인이 잔뜩 보입니다. 다른 원화에선 자제했다고 할 정도로 폭주한 느낌이 가득한 느낌이에요. ㅎㅎ